Orbis Fu (TW)

ORBIS FU is founder of The Wall Music (2005), the most prominent venue in Taipei (capacity:600), which also operates as a nightclub called Korner. Famous for its good musical taste, the venue attracts a great crowd who constantly support shows. Orbis is also well experienced at organizing festivals (T-Fest, Megaport, Formoz, etc.) and built an artist management record label called Uloud, which contains lots of the best indie music.


Orbis 2005 The Wall 매니저로 커리어를 시작하였으며 공연장이 성공적으로 성장함에 따라 기업의 파트너가 되었다. 이것을 계기로 2008년에는 매니지먼트사, 2009년에는 레코드레이블을 런칭하였으며, The Wall 함께 콘서트 아시아 투어, 페스티벌등을 기획/ 운영하고 있다.

OB Promotion/The Wall Music

OB Promotion House is a service provider company in many aspects of the creative industry. Founded in 2018, it delivers music to the public in every possible way and is devoted to change the music scene in Asia. Its representatives have over 10 years of operation experience in all fields of the music industry including, but not limited to, festivals producing, concert promotion, recording label, artist management, venue operation and artist booking.


오비 프로모션 하우스(OB Promotion House) 크리에이티브 산업의 여러 측면에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2018 설립되어 대중에게 가능한 모든 방식으로 음악을 전달하며, 아시아 음악계에 새로운 변화를 촉진하고 있다. 페스티벌 제작, 콘서트 프로모션, 음반 레이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공연장 운영 음악 산업 관련 사업에 10 이상의 운영 경험을 가지고 있으며, 아시아와 서구 국가 간의 교류와 협력 기반을 조성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한국의 애리, 장기하와 얼굴들, 예지, 페기구, 토키 몬스타의 공연 섭외를 주선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