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ØGEN (ES)

September 29, 2019
SPAIN

첫 LP [Liv Til Døden]과 EP [Lys]를 발매한 후, 엄청난 주목과 인정을 받은 젊은 팝-포크 밴드 NØGEN. 영어, 스페인어, 바스크어로 노래를 하는 이들의 유망한 커리어는 이미 바스크 뮤직 씬에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선율과 잘 어우러지는 보컬의 음색은 그들의 음악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그들의 음악적 색채는 덴마크어로 ‘발가벗은’을 의미하는 밴드 명에도 잘 나타나 있다.


Nøgen is a young pop-folk band that has gained international recognition with their first LP [Liv Til Døden] and previous EP [Lys]. Nøgen’s promising career has already caused a sensation in the Basque music scene. The presence of voice harmonies together with their fresh tunes are what make Nøgen unique and outstanding. They express their emotions and captivate their audience in three languages: English, Spanish and Basque. The band’s name Nøgen, which means “naked” in Danish, truly reflects what they aim to do in their songs: express their most intimate feelings and emotions through melodies that will definitely make you feel something.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