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ngmyungsun | 장명선

August 21, 2019
KOREA

다양한 소리들을 수집하여, 컴퓨터를 통해 음악을 만든다. 주로 어둡고 따스한 공간과 아름답지만 쓸모 없는 것들을 노래한다.

우여곡절 끝에, 18년 겨울 첫 음반 [이르고 무의미한 고백]을 발표했다.


jangmyungsun collects various sounds and make music from computer. She usually sings a song about dark, warm spaces and beautiful but useless things.

After many twists and turns, she released her first album [premature and meaningless confession] in the winter of 2018.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