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ckleberryfinn | 허클베리핀

August 21, 2019
KOREA

허클베리핀은 한국 인디 음악 씬 초기부터 현재까지 꾸준히 활동하고 있는 한국의 대표적 밴드이다. 1998년 발매된 1집 [18일의 수요일]부터 2018년 발매된 6집 [오로라 피플]까지 그들의 음반은 독창성과 완성도, 심도 깊은 가사로 ‘한국 인디씬이 존재해야 하는 이유’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들의 음반은 ‘한국대중음악상’ 수상과 ‘한국대중음악 100대 명반’에 랭크된 바 있다.


Huckleberryfinn is one of the most important first wave of Korean Indie bands; their career stretches from the earliest period of Korea’s Indie music scene to the present. Their musical creativity and profound lyrics have met with widespread acclaim and serve as validation for the very existence of Korea’s Indie Music Scene. In 2008 they were awarded Best Modern Rock album at the Korean Music Awards, and two of their albums, [Wednesday the 18th] and [The Star of Olympio], had been ranked in the Top 100 Korean Popular Music Albums of all tim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