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nam |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

August 21, 2019
KOREA

한국적이면서도 어딘가 이국적이고, 느긋하면서도 날카롭다. 세련이나 능숙함보단 내재하는 그루브의 추구에 충실하다. 함부로 정의내릴 수 없다. 그냥 들어봐야 하고, 느껴봐야 한다. 2007년 [우리는 깨끗하다]를 데뷔작으로 2집 [우정모텔](2011), 3집 [썬파워](2015), 그리고 올해 2019년 6월에 발매된 4집 [모래내판타지]까지 정확히 4년 주기로 정규 앨범을 발표해 왔으며, 밴드 구성을 바꾸어 가면서도 국내외를 불문하고 공연 활동을 꾸준히 계속하고 있다.


Formed in 2005, Goonam has carved an utterly unique trajectory in Korean indie music scene with their own brand of evocative songwriting and eclectic groove. Their 4th and latest album [Moraenae Fantasy] (2019), named after a traditional market in Seoul in the face of massive redevelopment in the surrounding area, resonates with a strong sense of disillusion and loss, while also retaining warm and life-affirming atmosphere. Rejuvenated as a 5-piece live band to coincide with the album release, Goonam is planning to tour extensively both in Korea and internationally.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