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S | 씨에이치에스

September 27, 2019
KOREA

‘트로피컬 사이키델릭 그루브’라는 독자적인 사운드를 선보이는 밴드 CHS는 기타리스트 최현석의 솔로 프로젝트로 출발하여 2018년 4월, 첫 번째 싱글 [땡볕]을 발표하였다. 이후 김동훈(기타), 박영목(드럼), 최송아(베이스), 송진호(퍼커션)가 합류하며 지금의 멤버를 완성하였다. 1여 년간 4곡의 싱글을 연속으로 발표하고 꾸준히 음악 활동을 이어오던 CHS는 최근 정규 1집 앨범 [정글사우나]를 발매하고 음악 애호가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으며, 2019년 가장 주목해야 할 밴드로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CHS was originally the solo project of guitarist HS (Choi Hyunsuk of Apollo 18) with an original sound called ‘Tropical Psychedelic Groove’. After the release of CHS’ first single [Too Much Sunshine] in April 2018, DH (Guitarist of National Pigeon Union), YM (Drumer of National Pigeon Union), Song-A (Bassist), and JH (Percussionist) joined CHS to form the current lineup. CHS released 4 other singles that year and recently released their first full-length album [Jungle Sauna]. With the strong support of music lovers, they are expected to be the most notable band in 2019.

Share: